상단영역

본문영역

충남 금산 월영산출렁다리 경제적 효과 '톡톡'

충남 금산 월영산출렁다리 경제적 효과 '톡톡'

  • 기자명 김성곤 기자
  • 입력 2022.08.17 16:48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대비 금산지역 외부방문자 22.8% 증가

[뉴스더원 금산=김성곤 기자] 충남 금산군은 17일 올들어 외부방문자가 전년 대비 22.8% 증가하며 관광도시로서의 초석을 다지고 있다고 밝혔다.

월영산 출렁다리 입구, 인파로 빼곡하다. (사진=금산시)
월영산 출렁다리 입구, 인파로 빼곡하다. (사진=금산시)
하늘과 산 그리고 강이 어우러진 월영산 출렁다리. (사진=금산군)
하늘과 산 그리고 강이 어우러진 월영산 출렁다리. (사진=금산군)
관광객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사진=금산군)
관광객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사진=금산군)

관광객들이 몰리고 있는 월영산출렁다리는 무주탑 형태로 조성돼 강한 출렁거림을 느낄 수 있고 월영산과 부엉산, 금강 상류 물줄기를 높이 45m에서 조망하는 등 충남도내 다른 출렁다리와 다른 특색을 지니고 있다.

또 연관검색어로 ‘금산월영산출렁다리 맛집’이 조사돼 출렁다리 방문 후 바로 음식점을 찾는 방문객이 많은 것으로 분석됐으며, 6월 충남도 인기관광지 순위에서 단번에 20위에 신규진입하고 주목할만한 여행지로 선정되기도 했다.

재단법인 충청남도관광재단은 지난 7월 말부터 통신, 카드, 네비게이션 및 인터넷, SNS 등 빅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내용의 첫 동향자료를 발표했으며 매월 말 관광동향을 발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월영산 출렁다리로 인해 외부방문객이 늘어나 군이 관광도시로 도약하는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지속적인 관광인프라 구축 및 콘텐츠 개발을 통해 찾아오는 금산관광의 입지를 굳혀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월영산 출렁다리는 현재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매주 수요일과 설날, 추석 당일은 휴무다.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