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대전시 “코로나19 확진자 사전 투표는 28일 18시 30분~20시까지”

대전시 “코로나19 확진자 사전 투표는 28일 18시 30분~20시까지”

  • 기자명 이장호 기자
  • 입력 2022.05.26 17:40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6.1.지방선거 사전 투표 일정 및 코로나19 확진자 투표 일정 공개...
도보나 자차, 방역택시 이용
6월 1일 본 선거는 오후 18시 30분~19시 30분까지 투표 참여

대전시가 코로나19 확진자도 오는 6월 1일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사전 투표와 본 투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일반인과 투표 시간을 분리해 운영한다. (사진=이장호 기자)
대전시가 코로나19 확진자도 오는 6월 1일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사전 투표와 본 투표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일반인과 투표 시간을 분리해 운영한다. (사진=이장호 기자)

[뉴스더원 대전=이장호 기자] 코로나19 확진자는 오는 6월 1일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 투표를 28일 18시 30분부터 20까지 실시하면 된다. 본 선거일에는 18시 30분부터 19시 30분까지 참여할 수 있다.

26일 대전시는 지난 3월 9일 대선에서 제기된 코로나19 확진자의 투표행위 불편을 없애고 안전한 투표관리를 위해 일반 선거인과 코로나19 확진자의 동선이 겹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코로나19 확진자의 외출 허용시간을 18시 20분으로 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확진자의 투표소 이용 지침도 변경돼, 코로나19 확진자는 확산과 감명을 예방하는 차원에서 반드시 도보나 자차, 방역택시를 이용하는 것은 전과 동일하나, 발열체크 미실시, 생활치료센터 등에 특별사전투표소 미운영, 임시기표소와 코로나19 확진자의 별도 대기 장소도 운영하지 않는다.

코로나19 확진자 등의 투표 참여를 위해 일반 선거인의 투표 공간을 함께 활용하지만 투표 사무원의 개인방역은 더 철저히 한다는 방침이다.

대전시는 코로나19 확진자의 투표 참여 안내를 위해 사전 투표기간인 5월 27일과 28일 12시에 두 번의 안내 문자를 발송하며, 28일 당일 확진자 등은 확진 결정과 동시에 문자를 통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투표 안내를 위해 5월 31일과 6월 1일 12시에 안내 문자를 발송해 사전 투표에 참여하지 못한 확진자의 선거권을 보장할 계획이다.

6월 1일에 확진되는 경우에도 확진과 동시에 문자를 발송할 예정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6.1 지방선거 사전 투표소와 본 투표소 검색이 가능하다. (사진=중앙선거관리의원회 홈페이지 갈무리)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6.1 지방선거 사전 투표소와 본 투표소 검색이 가능하다. (사진=중앙선거관리의원회 홈페이지 갈무리)

한편, 사전 투표소와 본 투표소 현황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검색할 수 있다.

6월 1일 지방선거의 사전 투표는 27일과 28일 이틀간 주소지와 관계없이 전국 어디서나 투표가 가능하다. 다만, 6월 1일 본 선거에서는 주민등록 관할 주소지의 지정 투표소에서 오전 6시부터 18시까지 투표할 수 있다.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같은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투표할 수 있다.

대전시 관계자는 “지난 대선에서 코로나19 환자들의 투표가 큰 혼란을 가져와 정당한 투표권 행사에 문제가 있어 이번에는 사전에 철저히 대책을 강구했다. 확진자들도 시간을 달리해 현장에 와서 투표가 가능하니 사전에 일정을 잘 조절해 반드시 투표에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