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5月 범죄발생 최다 경북, 경북자치경찰 범죄예방 활동 추진!

5月 범죄발생 최다 경북, 경북자치경찰 범죄예방 활동 추진!

  • 기자명 정승초 기자
  • 입력 2022.05.14 15:31
  • 수정 2022.05.14 21:10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자치경찰위·예천경찰·예천자율방범대 합동 캠페인
클린&안심 경북 만들기 실시
1년 중 5월이 범죄 가장 많이 발생해...

경상북도 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이순동)는 범죄예방 활동과 클린&안심 경북 만들기 캠페인을 추진했다.

13일 오후 예천 호명면 도청신도시 일대에서 연중 범죄발생 최다 발생 시기인 5월을 맞아 추진한 이날 캠페인에는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 직원과 예천경찰서 경찰관 및 예천 자율방범대원 등 40여명이 참여했다.

범죄예방 캠페인 사진
범죄예방 캠페인 사진

검찰청 범죄분석 통계 자료에 따르면 1년 중 5월이 범죄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로 나타났다.

사소한 무질서를 방치하면 더 큰 문제로 이어진다는 깨진 유리창 이론에 근거해 생활 속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범죄를 예방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취지에서 시행됐다. 

이 날, 캠페인은 도청 신도시 중심상가를 중심으로 범죄예방을 위한 홍보 안내 전단을 배부하고 걷고 싶은 거리 주변 2km를 순회하면서 담배꽁초, 각종 생활쓰레기 등을 줍는 쓰담달리기 운동도 병행했다. 

이를 통해, 범죄에 대한 도민 인식 개선 유도와 주변 환경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키는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예천 자율방범대원, 예천경찰관 등 민,관경(民官警)이 함께 해 안전, 범죄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장소를 확인하며 순찰활동을 강화하기로 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범죄예방 캠페인 사진
범죄예방 캠페인 사진

이순동 경북도 자치경찰위원장은“앞으로도 민관경 협력을 통해 도민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도록 자치경찰이 앞장서겠다”며 “범죄로부터 안전한 경북을 만들기 위해서 모두가 동참해 사소한 기초질서부터 잘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북도/정승초 기자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