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한여름 무더위를 날려봐"...전주가맥축제 '한창'

"한여름 무더위를 날려봐"...전주가맥축제 '한창'

  • 기자명 송미경 기자
  • 입력 2022.08.12 21:58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내 하이트진로의 청정 라거-테라 특별후원사로 참여

전주가맥축제'가 '오늘 생산한 맥주, 오늘 마신다'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12일 개막했다. (사진=송미경 기자)
전주가맥축제'가 '오늘 생산한 맥주, 오늘 마신다'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12일 개막했다. (사진=송미경 기자)
전주 시민들이 한여름 저녁 노을 아래 시원한 맥주를 즐기고 있다. (사진=송미경 기자)
전주 시민들이 한여름 저녁 노을 아래 시원한 맥주를 즐기고 있다. (사진=송미경 기자)

[뉴스더원 전북=송미경 기자] 전주 시민들이 한여름 무더위를 날릴 시원한 맥주 축제가 개최됐다.

비 때문에 취소됐던 '2022 전주가맥축제'가 '오늘 생산한 맥주, 오늘 마신다'를 슬로건으로 12일일 개막, 13일까지 이틀간 전주 종합경기장 내 야구장에서 진행된다.

3년 만에 열리는 전주가맥축제는 가게맥주(가맥)라는 독특한 음주문화를 살려 기획된 행사로 전주만의 여름축제다.

특히 지역 내 하이트진로의 청정 라거-테라가 특별후원사로 참여했다.

행사장에서는 지역의 공장에서 당일 생산한 맥주와 함께 20여 곳의 가게맥주 안주를 저렴하게 만나 볼 수 있다.

또 무료 메이크업, 홍보관, 포토존 등 각종 이벤트와 다양한 즐길거리도 마련됐다.

이밖에 1코인당 3천 원을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가맥화폐'도 선보였다.

하이트진로와 축제조직위원회는 코로나 재확산에 대비해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축제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2019년에 비해 규모가 30% 축소됐으며, 스마트 시대에 맞춰 앱을 통해 안주 주문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