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농어촌공사, 광주·전남 대학생 대상 미래 농업인재 육성

농어촌공사, 광주·전남 대학생 대상 미래 농업인재 육성

  • 기자명 고경석 기자
  • 입력 2022.08.08 13:25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분야 공공기관 상생협의회와 지역대학 협력...진로탐색 및 역량강화 기회 제공

8일 농어촌공사 본사에서 열린 '빛가람 미래농업인재육성과정 4기'에 참여한 대학생들이 입학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8일 농어촌공사 본사에서 열린 '빛가람 미래농업인재육성과정 4기'에 참여한 대학생들이 입학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뉴스더원 광주·전남=고경석 기자] 한국농어촌공사를 비롯한 농업분야 공공기관은 8월 8일부터 12일까지 광주·전남지역 대학생 80여 명을 대상으로  ‘빛가람 미래농업 인재육성 과정 4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빛가람 미래농업 인재육성 과정’은 광주·전남지역 대학생들에게 농업분야 창업 및 농업공공기관 취업 관련 실무중심 교육을 제공하는 과정으로 2019년 1기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진로탐색 및 역량강화의 기회 제공을 위해 기관별 주요사업 및 농정특강, 현장특강 등 농업분야 직무 교육과 함께 각종 취업 관련 특강으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는 기존 수료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취업 특강 교육 시간을 대폭 확대하고 취업과 현장으로 각각 1일 테마를 구성해 교육생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또 공사를 비롯한 농업기관 상생협의회는 수료자들의 만족도 매년 상승하며 지역 대학생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이끌어 온 만큼 보다 많은 지역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운영 체계 및 교육 구성 관련 개선에 힘쓸 계획이다.

한편 전남대, 조선대, 순천대, 동신대, 목포대에서 선발된 참여 대학생들은 과정 수료 후 최대 2학점의 학점과 수료증을 부여받고, 조별 과제 및 개인별 평가 우수자들은 기관별 표창과 소정의 장학금을 지급받는다.

강경학 공사 농지관리이사는 “빛가람 미래농업 인재육성 과정은 지역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해 지역 농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농업과 지역 청년들의 미래를 위해 고민하며,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농업분야 공공기관 상생·협력협의회는 광주전남 공동 혁신도시로 이전한 농업분야 5개 기관(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전남농업기술원)과 나주시가 농어업 및 이전지역 발전에 기여하고자 구성한 협의체다.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