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포토뉴스]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포토뉴스]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 기자명 임순석 기자
  • 입력 2022.06.16 14:14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더원 인천=임순석 기자]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동자 경인지부는 16일 인천 경제자유구역청 앞에서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기자회견을 열고  건설현장 노동자 처우개선을 요구했다.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동자 경인지부는 16일 인천 경제자유구역청 앞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동자 경인지부는 16일 인천 경제자유구역청 앞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이들은 성명을 통해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하루하루 지내기도 힘겨운 현장근로조건을 외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동자 경인지부는 16일 인천 경제자유구역청 앞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동자 경인지부는 16일 인천 경제자유구역청 앞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인권 실태 폭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지부에 따르면 4공장 건설현장에는 5300명이 근무하지만 700여 개의 의자만 있어  4600여명은 쉬는 시간과 점심시간 휴식공간을 찾아야 하고, 심지어는 주변 아스팔트 바닥에서 휴식을 취하는 실정이다. 

16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 삼성바이오로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자들이 점심시간에 건설현장 밖으로 나서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16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 삼성바이오로스 4공장 건설현장 노동자들이 점심시간에 건설현장 밖으로 나서고 있다. (사진=임순석 기자)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