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인천 강화군수, 유천호 무소속 후보 당선

인천 강화군수, 유천호 무소속 후보 당선

  • 기자명 이현구 기자
  • 입력 2022.06.02 00:12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29% 득표, 3선 성공

유천호 강화군수 당선인.
유천호 강화군수 당선인.

[뉴스더원 인천=이현구 기자] 6·1 지방선거 인천지역 기초자치단체장 후보 중 유천호(71) 무소속 강화군수 후보가 가장 먼저 당선됐다.

유 당선인은 47.29%를 득표해 35.37%인 한연희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17.32%인 윤재상 무소속 후보(17.32%)를 눌렀다.

이번 당선으로 유 당선인은 3선 강화군수가 됐다.

유천호 당선인은 국민의힘 후보로 출마할 예정이었으나 윤재상 후보가 유 당선인의 공천 효력정지 가처분을 청구한 것을 법원이 인용하면서 무소속으로 선거에 뛰어 들었다.

강화 출신인 유 당선인은 지난 2006년 인천시의원으로 정치과 인연을 맺은 후 2010년 강화군수 선거에 나섰으나 낙선했다.

이후 지난 2012년 강화군수 보궐선거에서 승리하면서 처음 강화군수가 됐다.

2년 후인 2014년 강화군수에 무소속으로 재도전했으나 낙선한 후 2018년에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재선 군수가 됐다.

유천호 당선인은 “다시 강화군의 발전과 군민 행복을 위해 일할 수 있는 영광된 기회를 얻었다”며 “앞으로 4년을 오직 강화군의 발전과 군민 행복만을 바라보며 묵묵히 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더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